엄마와 아기가 행복한 육아❤

저불소, 무불소, 고불소 아기치약 TOP 5

아기는 유치부터 불소치약을 사용해서 양치질을 시켜야합니다. 세계소아치과학회(IAPD)에서는 이가의 첫니가 나자마자 불소치약을 사용해 관리해주라고 합니다. 미국에서는 이미 그렇게 하고 있었고 우리나라에서도 최근 불소치약 관련 지침이 바뀌어 첫니부터 1000ppm 이상의 불소치약을 사용해야 충치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이 글에서는 바뀐 지침에 대한 소개하고 생후 6개월부터 사용할 수 있는 고불소 아기치약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아기 치약, 고불소? 무불소?

많은 엄마들이 아기는 뱉어내지 못하기 때문에 무불소를 써야한다고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틀린이야기입니다. 무불소 치약은 충치를 예방하는 효과가 하나도 없기 때문입니다. 그냥 칫솔질만 시키는 것과 다를 바가 없기 때문에 아기에게 달콤한 치약의 맛만 느끼게 해줄 것이 아니면 무불소치약은 사용하지 않아도 됩니다.

치약의 함량은 보통 무불소, 500ppm, 1,000ppm과 같이 표기를 하는데 어떤 제품은 퍼센트로 표기를 하기도 합니다. 그럴 때는 0.1%를 1,000ppm과 같다 생각하면 됩니다.

가끔 500ppm의 양을 늘려서 쓰는 분들이 있는데 농도가 중요한 것이기 때문에 양을 늘린다고 500ppm이 1,000ppm이 되지는 않습니다.

아기 무불소 치약

치약을 너무나 거부해서 치약 자체에 대해 익숙해지게 하고 싶다면 첫 스텝으로 무불소치약을 사용해봐도 좋습니다. 무불소치약 중에 가장 유명한 것은 벨레다 무불소 치약입니다. 아기가 거부하지 않고 잘 받아들이는 것으로 유명하며 최근에 용기가 리뉴얼되었습니다.

아기 저불소 치약

시중에 저불소 치약은 굉장히 많이 있습니다. 일단 무불소에서 졸업하고 나면 대부분의 엄마들이 아기가 어느 정도 성장할 때까지 저불소를 쓰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시중에 판매하는 어린이 치약은 대부분 600ppm정도 되는 불소를 함유하고 있습니다.

아기가 불소치약을 잘 사용하지 않으려고 한다면 무불소 치약 다음 스텝으로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위에서 언급 했듯이 불소 1000ppm 이하의 치약은 충치예방효과가 거의 없으므로 아기는 충치예방 효과 없는 치약을 먹는 셈이 됩니다.

아기 고불소 혹은 불소치약

충치를 예방하려면 불소가 1,000ppm 이상 들어간 치약을 사용해야 효과적입니다. 때에 따라서는 그 이상의 고불소치약을 써야할 수도 있답니다. 만2세 미만의 아기가 불소치약 쌀알 만큼의 크기를 하루에 두 번 삼키는 것은 안전합니다.

아기 고불소 치약 사용량

아기 치약은 적정 사용량을 지켜준다면 걱정하지 않아도 되므로 뱉지 못한다는 이유로 가제수건이나 티슈로 치약을 닦아내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불소가 아기 입 안에 오래 머물러야 충치 예방이 됩니다.

만 36개월 미만 아기

3세 미만의 아기는 쌀알 만큼의 치약을 사용합니다. 워낙 작은 양이다보디 쌀알처럼 동그랗게 칫솔위에 짤 수가 없습니다. 그러니 치약을 눌러서 쌀알만큼 나왔을 때 칫솔에 묻히면 됩니다. 한 곳에 집중해서 묻히기보다 펴바르는 것이 아기의 이 구석구석을 닦아주기 좋습니다.

만 36개월 이상 아기

만 36개월이 넘었다면 이제 콩알만한 크기를 줘도 되는데 서리태 같은 콩이 아니라 완두콩 정도로 생각하면 됩니다. 작은 콩알 만큼 칫솔 위에 올려주고 양치질을 시켜줍니다.

보통 두 돌 정도 되면 엄마가 양치질을 하는 모습을 보고 치약을 뱉어낼 수 있고 30개월 정도가 되면 오물오물 하고 입안을 헹구는 것도 제법 익숙해집니다.

하지만 위 사용량은 아기가 먹어도 되는 수준이므로 뱉어내지 못한다고 하여 치약의 양을 줄이거나 저불소치약을 사용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아기 불소치약 TOP 5

아기 불소치약으로 잘 팔리는 제품 5가지를 뽑아봤습니다.

닥터노아 키즈치약

치과 의사가 개발한 치약으로 유해성분을 최소화하였습니다. 생후 6개월 아기부터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며 향은 라즈베리레몬향입니다. 1,000ppm의 불소 농도를 포함하고 있고 치약 입구도 작은편이라 아기가 사용할 수 있을 만큼 소량으로 나옵니다. 특이사항이 있다면 치약튜브가 재생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졌습니다.

닥터제니 주니어치약

농도 1,000ppm의 닥터제니 주니어 치약입니다. 치약 자체는 투명하며 라임향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기들이 거부할 정도의 향은 아닙니다. 10가지 합성첨가물이 없으며 주니어치약이라고 판매를 하고 있지만 생후 6개월부터 사용해도 좋은 치약입니다.

조르단 치약 스텝2

우리나라에서 가장 쉽게 구할 수 있는 치약입니다. 쿠팡 로켓배송에도 판매하고 있어 로켓배송 구독 중이라면 바로 다음날 받아볼 수 있는 유일한 치약입니다. 스텝1은 500ppm의 저불소이지만 스텝2는 1,000ppm의 불소를 함유하고 있습니다. 6세 이상 사용하라고 되어있으나 관계 없이 적정 용량만 지켜서 사용하면 됩니다.

하지만 타르색소가 들어있어서 급할 때 말고는 추천하지 않습니다. 아기가 치약을 헹구고 뱉을 수 있는 시기에 사용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예꼬맘 치카케어 3단계 주니어

우리나라 치약 중 불소함량이 1000ppm인 어린이 치약은 예꼬맘이 가장 유명합니다. 이 치약이 나오기 전에는 해외에서 치약을 구매해서 양치질을 시키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제는 국산 제품도 쉽게 구할 수 있습니다.

다만 주니어용으로 되어있는 만큼 어린아이가 사용하기에는 약간 매울 수 있는 민트향이라는 것이 단점입니다.

브리스틱 케이엘 불소치약

불소 농도 1,000ppm이며 투명한 색상에 블루베리향을 가지고 있는 치약입니다. 맵지 않아서 아기가 사용하기에도 좋습니다. 치약을 짜면 많이 나오는 편이라 유의해서 사용해야합니다. 아기에게는 쌀알만큼만 사용해야하기 때문입니다.

자일리톨이 들어있고 비건인증을 받은 제품입니다. 또한 EWG 그린등급을 사용하여 성분은 좋은편입니다.

2080 키즈크리닉

애경에서 출시한 키즈크리닉도 4단계는 불소가 1,000ppm 함유되어있습니다. 아를 키우는 엄마들은 잘 모르지만 어린이를 키우는 학부모들에게는 꽤 알려진 치약입니다. 다만 라우릴황산나트륨(SLS)이라는 계면활성제가 들어있습니다. 성분상으로 그리 좋지는 않지만 이 성분으로 인해 거품이 잘 납니다.

그 외에 콜게이트나, 크레스트 치약 등이 있지만 국내에서는 쉽게 구하기 어려우므로 위 선택지에서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아기 불소치약 사용시 주의사항

불소에 대한 연구는 아직도 끊임없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불소가 아기의 치아를 지키는 중요한 성분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다만 불소를 너무 많이 삼키게 되면 치아에 하얀 반점이 생기는 치아불소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쌀알 정도의 양이 아닌 아기가 모르고 치약을 짜먹는 정도는 되어야 그런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치약을 꼭 어른의 손에만 닿는 높은 곳에 올려놓도록 합니다.

마치며

불소에 대한 이야기는 아직도 갑론을박이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모든 것을 알 수는 없습니다. 부작용이 없다고 알려져 있는 것 우리 주변의 모든 것들도 사실 알아내지 못했을 뿐 다른 부작용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알려지지 않은 문제 때문에 이로운 효과를 다 놓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아기들의 치아는 기다려주지 않으니까요.

※ 함께보면 좋은 글:
아기 해열제 종류부터 교차복용까지 완벽 정리!
아기 연고 상황에 따른 종류별 사용법
돌아기 생우유, 멸균우유 차이점과 고르는법

본 사이트는 쿠팡파트너스 등의 제휴마케팅과 광고 수익으로 서버 비용을 충당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인기있는 글

최근에 작성된 글

error: Content is protected !!